1인 가구가 차지하는 비율은 계속 증가하고 있고, TV와 PC용 모니터를 함께 사용하는 인구도 점점 늘어나고 있다. 과거에는 TV와 모니터는 별개의 장치로 인식되었지만, 이제는 겸용 제품이 시장에 다양하게 나와있다. LG전자는 이런 흐름에 맞춰서 꽤나 멋스러운 TV 모니터를 출시했다. 정확히 제품 이름은 '룸앤 TV(Room& TV)'이고 모델명은 27TK600D이다. 모델명에서 알 수 있듯이 이 모니터는 27인치 제품이고 해상도는 FHD를 지원한다.



     룸앤TV는 기본적으로 TV튜너를 내장하고 있어서 바로 TV로 사용이 가능하고, PC 연결시에는 27인치 모니터로 사용할 수 있다. 원룸이나 좁은 공간에서 거주하는 1인 가구에는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어서 괜찮은 제품이다.





     룸앤TV는 별도의 장치를 연결하지 않은 상태에서 USB만 연결해서 콘텐츠를 바로 감상할 수 있다. USB 연결시 인식하는 콘텐츠는 음악, 영상, 이미지 등인데 대부분 플레이가 가능하다고 생각하면 된다. 그리고 2개의 5W 스피커를 장착하고 있어서, 별도의 스피커도 필요 없다. 가끔 TV와 모니터 겸용임에도 제대로된 스피커가 없는 경우가 있는데, 룸앤TV의 스피커는 충분히 빵빵하다.



     이번에 출시된 룸앤TV의 가격은 369,000원이다. 해상도가 FHD라서 조금 아쉽긴 하지만 FHD TV와 FHD 모니터를 각각 구매하는 가격을 생각해보고, 공간활용측면을 생각해보면 충분히 구매를 고려할만한 가격수준이다. 그리고 사진을 보면 알겠지만 약간의 곡선이 들어간 깔끔한 디자인과 화이트 색상이 제법 매력적이다. 혹시나 룸앤TV를 직접 살펴볼 기회가 생기면 성능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를 전할 예정이다.

    Posted by 멀티라이프 (Ha Donghun)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