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0월말 주말을 이용해서 제주도를 잠깐 다녀온적이 있습니다. 그 당시 다녀온 거의 모든곳은 소개를 했는데, 유독 평화박물관은 쉽게 올리지 못하고 있었습니다. 이상하게 생각만 하면 눈물이 날것만 같아서 그냥 하드의 구석에 놓아두고 보지 않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시간이 조금 흐르고 말이 필요없는 역사의 현장을 조금 더 많은 분들에게 알려보고자 평화 박물관을 소개해 봅니다. 평화 박물관은 완전히 개인에 의해서 만들어진 곳입니다. 살아있는 역사교육의 현장을 국가도 아니고 관련단체도 아닌 개인이 만들었다는데서 놀라움과 함께 화가 났습니다. 더욱 놀라운 사실은 아직까지도 정부의 지원이 전혀 없다는 사실입니다. 아픈역사의 흔적을 보존하고 널리알려 산 역사교육장의 역할을 하는 장소를 개인의 힘으로 힘겹게 만들었는데 지원하나 없는 현실이 안타깝게 느껴지더군요. 고등학교 교과과정에서 국사룰 선택과목으로 바꿔버리는 정부의 어처구니 없는 행정이 제주도 평화박물관에도 영향을 주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평화박물관은 만든 이영근 관장은 관광버스 기사였습니다. 그의 아버지인 이성찬 씨는 평소 늘 가족들에게 일본군의 잔혹상을 낱낱이 얘기하며 이 진상이 세상에 꼭 알려져야 한다고 했습니다.(이성찬 씨는 이곳의 진지에서 강제 노역에 시달렸던 분입니다.) 이영근씨는 아버지의 소원을 풀어드리기고 다짐하고 생활비를 아껴 조금씩 모은 돈으로 아버지가 증언하는 강제노력의 현장인 가마오름의 땅을 사기 시작했습니다. 천신만고 끝에 부지를 확보한다음, 2002년에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가 2004년 3월 29일 1차완공에 이르렀습니다. 땅굴진지를 재현해 놓는 데 그치지 않고 각종 군수품, 무기는 물론 당시 강제노역을 했거나 목격했던 사람들의 생생한 증언과 관련 문서 사진들을 전시해 두었습니다. 

     평화 박물관은 제주도 한경면 청수리 평화마을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조금 외진 곳에 있어서 찾기가 쉽지 않을지도 모르겠네요. 이곳을 방문하기 전까지 이런 박물관이 제주도에 있다는 사실조차 모르고 있었으니까요. 이곳이 더욱 찾기 힘든것은 제주도에서 안내간판을 달지 못하게 한다고 합니다. 정부지원 하나 없는것도 서러운데 이정표까지 못달게 한다닌니 도무지 이유를 알 수 없었습니다. 

     평화박물관은 전문박물관으로 정식 등록되어 있습니다. 그런데도 불구하고 간판도 못달고, 지원금 하나 없다니 안타깝네요. 개인적은 이윤을 추구하거나 특정의 무엇을 홍보하는 곳도 아닌 오로지 역사를 알리기 위한 곳인데 너무한다는 생각이 자꾸 듭니다. 그래서인지 저도모르게 비슷한 말을 계속 적고 있는듯 하네요.


    박물관에 전시된 사진을 재 촬영해서 편집한 사진입니다.

     비석에 새겨진 것처럼 제주도가 세계 평화의섬이 될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평화박물관에서는 일본이 만들어놓은 지하요새를 직접 들어가 볼 수 있습니다. 2차 대전에서 일본의 패전이 분병해질 무렵, 연합군이 일본 본토를 공격하는 거점으로 제주도를 이용할 것이라는 정보에 의해, 일본은 제주도 곳곳에 수십개의 지하요새를 만들고 본토 상륙을 저지하기 위한 준비를 하게됩니다. 평화박물관이 있는 곳의 지하요새에 붙여진 이름은 '제주 가마오름 일제 동굴진지'입니다. 일본군은 가마오름 지하에서 정상부까지 거미줄처럼 동굴식 갱도를 뚫어 놓았습니다. 마치 미로처럼 되어 있어서 입구와 출구를 가려내기 힘들정도 입니다. 이 군사시설에는 일본군 제111사단 예하 제244연대 본부 및 주력부대, 포병부대, 전차부대 등이 배치되었다고 합니다. 현재 확인되는 지하갱도의 길이는 1.2Km에 달하며, 높이는 1.8~2m 정도, 너비는 90~130cm정도입니다. 현재 가마오름 동쪽의 지하갱도(길이 300m)를 역사관광 자원으로 활용하고 있으며, 현존하는 일본군 군사유적 가운데 보존상태가 매우 양호합니다.




    평화박물관에는 단순하게 지하요새만을 보는것이 아니라 전시관도 마련되어서 지하요새를 한눈에 볼수도 있고 당시 사용되었던 물건들도 볼 수 있습니다.
     
     강당에서는 방문객들에게 긴 하얀색의 강목에 하고싶은 말을 적도록 하고 있습니다. 벌써 많은 사람들이 적어두었더군요. 특히 일본 관광객들이 많이 와서 자신들의 잘못을 많이 반성하고 간다고 합니다.  

    저도 한쪽 구석에 적어 두었습니다. '잊어서는 안될 역사, 평생을 간직하고 가겠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 제주시 한경면 | 제주평화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멀티라이프
    • 파르르
      2009.12.24 09:24 신고

      암요..잊어선 안되죠....
      멋진 크리스마스 추억 만드세요..멀티님~~~^

      • 멀티라이프
        2009.12.24 11:26 신고

        파르르님도 멋진 크리스마스 되세요^^.

        절대 잊어서는안되요!!

    • Sun'A
      2009.12.24 09:33 신고

      멋진 멀티님~~
      행복한 크리스마스 보내셔요~

    • 임현철
      2009.12.24 09:34 신고

      이걸 기억하고 계셨군요. 역시입니다.
      즐거운 성탄되시길...

      • 멀티라이프
        2009.12.24 11:26 신고

        평생 잊을 수 없지요~
        언제까지나 간직하고 갈거랍니다.

    • mami5
      2009.12.24 09:51 신고

      멀티님 즐거운 크리스마스가 되세요..^^*

      잊지않고 가겠습니다.^^

    • blue-paper
      2009.12.24 09:53 신고

      정말 잊어서는 안되겠지요...
      저런 곳이 있었군요

      근처에 갈때
      잊지말고 꼭 들려야 겠어요

    • 루비
      2009.12.24 09:55 신고

      개인이 만든 박물관인데 규모가 상당히 크네요.
      많은 사람들이 보고 다시한번 평화의 다짐을 하는 시간이 되었으면..
      멀티 라이프님...
      사랑과 행복이 넘치는 크리스마스 되세요~~

      • 멀티라이프
        2009.12.24 11:32 신고

        그러게요..
        평화를 다짐해야죠..
        개인이 평을 받쳐 만들었고, 지금도 만들고 있다고하네요.
        루비님도 행복한 시간되세요~!!!

    • 상상쟁이다람쥐
      2009.12.24 09:58 신고

      오호, 제주도에 두번이나 갔었는데 왜 여길 몰랐을까요
      좋은 정보 잘 담아갑니다^^

      • 멀티라이프
        2009.12.24 11:32 신고

        아하 2번이나 다녀오셨군요!!
        3번째 방문에는 꼭 가보세요 ㅎㅎㅎ

    • 푸른솔™
      2009.12.24 10:34 신고

      개인이 소유한 박물관이라고보기에는 상당한 규모군요.
      사실...저도 처음 듣고 곳이긴 한데...
      저런 멋진 박물관은 정부에서 제대로 지원해줘야 할 것 같은데..
      안타깝습니다.

      메리 크리스마스되세요.~^^

      • 멀티라이프
        2009.12.24 11:33 신고

        마자요~ 이런곳을 지원안해주면..
        어디를 지원해주는지 모르겠어요.
        정부가 해야할 일을 개인이 하고 있으니..
        안타깝네요.

    • 리자
      2009.12.24 10:35 신고

      제주에 이런곳도 있었군요.
      좋은 계절에 다녀오셨나봐요....

    • 모과
      2009.12.24 10:57 신고

      박물관 설립은 허락해 놓고 안내 판을 못만들게 한 이유가 궁금합니다.
      제주도가 우리 나라 섬인데 ....참 가슴아프고 슬픈 역사입니다.
      일본인 관광객들 때문에 그랬다면 정말 실망입니다.
      저도 마음에 새겨 두겠습니다.

      • 멀티라이프
        2009.12.24 11:34 신고

        그렇죠..
        가슴아픈역사입니다.
        우리의 어린학생들에게 꼭 보여주고 가르쳐야할 것이지요.

    • 바람될래
      2009.12.24 11:53 신고

      평생가지고간다..?
      그럼 군대한번 더 갔다와..ㅎㅎ

      • 멀티라이프
        2009.12.24 11:54 신고

        어떻게 한번 더가요 ㅋㅋ
        지금도 신분이 그런데 ㅋㅋㅋ

    • 블루버스
      2009.12.24 13:24 신고

      긴장관계에서 생겨난 관광지들은 최근에 시들해진 듯 합니다.
      많이 소개도 잘 되질 않구요.
      다음번 제주 여행 때는 한번 들러봐야겠어요.

      • 멀티라이프
        2009.12.26 23:23 신고

        마자요.
        시들해지면 안되는 것들인데 말이에요.
        한번 들르셔도 절때 돈이 아깝지 않을거에여.

    • 김천령
      2009.12.24 16:31 신고

      한 개인이 했다니 대단합니다.
      정부의 지원이 있어야 할텐데요.
      즐거운 성탄 되시구요.

    • 비슬
      2009.12.24 22:17 신고

      국사문제라면 열이 돋는 사람이 여기 또 있네.
      고등학교 국사는 선택이라지만 그래도 과목이 분리나 되어 있지
      중학교는 사회라는 과목속에 포함이 되어 있으니......
      내가 얼마나 속이 상하겠니.
      국사가 바로 잡혀 있어야 우리 역사가 바로 서는것이 아니겠니....

      • 멀티라이프
        2009.12.26 23:24 신고

        국사 이야기만 하면..
        너무 답답한 현실입니다.
        말로 하기엔 너무 속이 터질것같은 내용이지요.

    • 추노.
      2012.10.10 11:04 신고

      역사.우리의 역사를 왜곡하고 외면하는 모든 국민과 지도자는 다름아닌 역적이요..매국노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