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은 영상시대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누구나 쉽게 영상을 촬영하고 편집해서 인터넷에 올린다. 유튜브, 틱톡, 네이버TV 등 영상플랫폼을 누구나 이용할 수 있기도 하지만, 스마트폰으로도 품질좋은 영상을 촬영할 수 있기도하다. 그래서 취미로 유튜버가 된 사람도 있고 직업으로 유튜버를 선택한 사람도 점점 많아지고 있다.



     유튜브를 시작하고 영상을 만들어서 올리다보면 배경음악(BGM)에 대한 고민이 생기기 시작한다. 조금더 느낌 있는 영상을 만들고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기 위해서는 배경음악을 효과적으로 사용해야 하는데, 인터넷에 떠도는 음원을 잘못 쓰면 저작권 문제로 수익창출이 안되거나 채널이 사라지는 문제게 봉착하게 된다. 그래서 무료음원을 찾아 다니고, 유튜브에서 제공하는 무료음원을 사용하곤 하는데 만족스럽지 못하다. 필자 역시 유튜브에서 테크전문 영상채널 꿀단지TV를 운영하면서, 유튜브에서 제공하는 무료음원을 사용해왔는데 항상 뭔가 2% 부족하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었다.



     그러다가 최근에 배경음악 라이브러리 서비스 비지엠 팩토리(BGM Factory)를 이용하기 시작했다. 비지엠 팩토리는 100% 자체 제작한 음원을 서비스 하기 때문에 당연히 유튜브 수익창출이 가능하다. 필자는 다운받은 음원을 유튜브, 네이버TV 등 영상 플랫폼에만 사용하기 때문에 크리에이터 회원에 가입했다. 인터넷 플랫폼 이외에 영화나 광고 등 다른 목적을 위해 사용한다면 프로덕션 이용권을 구매하면 되는데, 기간제로 이용권을 구매할 수 있어서 좋다. 또는 영화나 광고 등 특정목적을 위해 1~2곡만 필요한 경우도 있을텐데, 그럴 때는 1곡당 가격을 지불하고 사용할 수 있다.



     언뜻 보면 가격이 비싸다고 생각할지 모르겠는데, 필자가 가입한 크리에이터 회원 12개월 기간 이용권이 36만원이다. 혹시나 유료 음원을 다른 곳에서 구매를 시도해본 사람은 알겠지만, 굉장히 저렴한 가격이고 방송이나 광고에서 흘러나오는 음원을 마음껏 사용할 수 있다는 이점이 있기 때문에 정말 돈이 아깝다는 생각이 들지 않는다. 특히 취미든 직업이든 유튜브에 꾸준하게 영상을 업로드 한다면 사용하는 곡의 수가 엄청날텐데, 1개월에 곡을 10개만 사용한다고 해도 1년이면 120곡이다. 120곡을 위해 투자한 금액이 36만원이라면 정말 저렴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비지엠 팩토리는 필요한 배경음악을 다양한 방식으로 찾을 수 있다. 라이브러리 메뉴에 가면 위 캡처화면에서처럼 장르, 악기, 분위기, 효과, 템푸, 국가별로 세부 설정을 체크해서 검색하는 것이 가능하고, 앨범 메뉴에 가면 아래 캡처화면에서처럼 앨범별로 음악을 모아서 보는 것도 가능하다.




     방금 그곡 메뉴를 이용하면 방송이나 광고 등에서 만났던 음악을 손쉽게 찾을 수 있는데, 예능이나 시사프로그램 등 방송에서 들어본 음원을 사용해보면 왜 방송에서 사용하는지를 알 수 있을 정도로 좋다. 다양한 메뉴를 통해서 원하는 배경음악을 찾아서 다운로드 받아서 마음껏 사용하면 되는데, 사용한 이후에는 비지엠 팩토리 사이트에서 작품 등록을 해야한다. 작품 등록까지 마치면 본인의 영상에 사용한 배경음악이 정상적으로 보호 받는다.


    ▲ 비지엠 팩토리 작품 등록하기



     필자는 최근에 비지엠 팩토리 서비스를 이용하기 시작해서 이제 2개의 영상에 총 3곡을 사용했는데, 아마도 앞으로 올리는 거의 모든 영상에 비지엠 팩토리의 배경음악을 사용할 것이다. 이렇게 자세히 설명해도 비지엠 팩토리 서비스에 대해 감이 오지 않을 수 있는데, 그렇다면 이벤트 참여를 통해 1개월 이용권을 얻어서 일단 한번 사용해보는 것을 권한다.



     비지엠 팩토리는 베터 서비스 기간을 끝내고 2019년 8월 30일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 그래서 그랜드오픈을 기념하는 비지엠을 부탁해 이벤트를 열었다. 이 이벤트는 클린비지엠캠페인으로 음악 저작권을 함께 지키자는 의미를 담고 있는데, 이벤트를 본인의 SNS에 공유하고 비지엠 팩토리의 이벤트 페이지에 공유링크와 함께 댓글을 달면 크리에이터 1개월 이용권을 받을 수 있다. 이 때 꼭 포함해야 하는 해시태그가 있으니 아래 이벤트 참여방법을 꼭 확인하자.



    ▲ 클린비지엠 캠페인 '비지엠을 부탁해' 이벤트 참여 방법



     비지엠을 부탁해 이벤트와 함께 기간제 이용권을 조금 더 저렴하게 판매하는 이벤트도 진행중에 있다. 선착순 3천명을 대상으로 기간제 이용권을 구매시 이용료를 할인해주는데, 할인폭이 굉장히 커서 유료 BGM서비스를 이용 할 생각을 하고 있다면 빠르게 움직이는 것이 좋다. 단, '3000만큼 사랑해'는 구독자 1000명이하 크리에이터를 대상으로 한다.


     

     구독자가 천명이 넘는 크리에이터를 대상으로는 '덤덤하게 더 드립니다' 이벤트가 진행된다. 이 이벤트를 이용하면 사용기간을 추가로 주는데, 구독자가 천명이 넘는 다는 것은 장기적으로 유튜브를 할 가능성이 더 높기 때문에 기간을 더 얹어주는 형태가 충분히 매력적으로 느껴질 것이다. 이제 유튜브 BGM 저작권 걱정 하지 말고, 정당한 댓가를 지불하고 좋은 배경음악을 마음놓고 사용해보자. 유튜브에서 내가 만든 것이 아니라면 사진 한장이든 1초의 음악이든 모든 것이 저작권 위반이다. ▶▶▶ BGM Factory 바로가기 

    Posted by 멀티라이프 (Ha Dongh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