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S 2011(한국 전자전)이 10월 13일 일산 킨텍스에서 시작되었습니다. 마침 금요일인 14일에 황금같은 휴가를 얻어 놓은터라 오후시간을 이용해서 KES 2011행사장을 다녀 왔습니다. KES 2011에는 수백여개의 업체들이 참여하고 있었지만 저를 비롯한 일반인들이 몰려서 구경하는 부스는 역시나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전자회사인 LG와 삼성의 부스 였습니다. 부스 규모자체도 차이지만 볼거리도 많은 두 회사의 부스에는 평일에도 엄청난 사람들이 구경을 하고 있었습니다. 그래도 마지막날인 오늘(토요일)보다는 사람이 작겠지 하면서 하나하나 열심히 구경하고 직접 만져보기도 했습니다. KES 2011을 구경하면서 가장 흥미로웠던 기술은 LG전자 부스에서 만난 듀얼플레이 기술이었습니다. 처음에 전시장을 찾을때만 해도 머리속에는 다양한 스마트폰과 태블릿에 대한 생각만하고 하고 있었는데 막상 현장을 찾고보니 눈에 쏙 들어오는 신기한 기술이 많이 있어고, 그 중에서도 듀얼플레이 기술은 KES2011에서 감히 최고였다고 말할 수 있을것 같습니다.


     듀얼플레이라는 것은 LG시네마 3D를 통해서 LG가 국내최초로 선보이는 기술로 한마디로 설명하면 한대의 TV로 두명의 사용자가 각각 다른 화면을 보며 게임을 즐기는 것입니다. 지금까지는 2인용 게임을 할때, 한 화면에 2명의 게임이 분할되어 디스플레이에 보여지거나 2개의 디스플레이가 필요햇었는데 이 기술이 적용되면 이런 불편은 사라지게 됩니다.


     듀얼플레이를 좀더 살펴보면 위 사진속에 1P와 2P자리에 각각 색깔이 다른 안경이 놓여져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여기서 연두색 안경태는 1P이고 하얀색 안경태는 2P인데 신기하게도 연두색 안경태를 쓰면 1P의 화면만 보이고 하얀색 안경태를 쓰면 2P의 게임화면만 보이는 것입니다. 이런 듀얼플레이의 원리는 평소에는 두개의 일반 영상을 하나로 합치는 3D TV의 기술을 이용하는 것으로 3D 영상을 만들기 위한 화면 분할방식을 이용하여, 2인용 게임 구동시 안경에 따라 서로 자기 화면만을 볼 수 있게 하여 게임에 집중시키는 신개념 기술 입니다.




     위 사진을 들여다보면 TV에 2개의 게임화면이 겹쳐보이는 것을 볼 수 있는데, 쓰는 안경에 따라서 각자의 게임 화면을 볼 수 있다니 정말 신기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KES 2011을 찾는 많은 사람들도 듀얼플레이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었고, 특히 게임을 좋아하는듯한 사람들은 한참동안이나 듀얼플레이로 게임을 즐기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습니다. LG전자 부스에서는 듀얼플레이를 통한 게임이외에도 3D게임을 즐길 수 있는 장소를 크게 마련해서 많은 사람들이 LG의 3D 노트북이나 3D 모니터를 통해서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해두었고, 한쪽에는 키넥트를 이용한 모션캡쳐 게임을 직접 할 수 있는 코너를 마련해서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했고, 특정 시간때에는 대회가 펼쳐지기도 했습니다. 이번 전시에서 LG부스의 테마는 '신개념 기술로 즐기는 3D게임'이라고 한다면 딱 어울릴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듀얼플레이 기술과 함께 가장 관심이 갔던 제품은 펜터치 TV였습니다. 이 제품은 사진을 보면 알 수 있듯이 평소에는 TV의 역할을 하던 화면이 한순간 스케치북이 되어서 터치펜으로 자유자재로 그림을 그릴 수 있다는 것입니다. 각종 팔레트와 도구들은 TV하단에 있었고, 터치펜으로 그림을 그릴때 반응속도도 꽤나 괜찮아서 아이들이 즐겁게 가지고 놀수도 있고, 뭔가 새로운 개념의 미술작품을 만들어 낼수도 있을것 같았습니다. 이 펜터치TV는 사진보다 그림 그리는 모습을 영상으로보면 이해가 빠를것 같아서 영상으로 살짝 담아 왔습니다. 그 모습은 아래 동영상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KES 2011은 위에서 소개한 제품말고도 그동안 인터넷으로만 보던 다양한 제품들을 직접 사용해볼 수 있다는 점에서 한번쯤 방문할만한 가치가 있는 전시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특히 서울역, 용산역 등지에서 무료셔틀버스까지 운행하고 있어서 접근성이 다소 떨어지는 일산 킨텍스 이지만 방문하기가 어렵지 않습니다. 이 전시가 오늘(토요일)까지 이어지기 때문에 IT제품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계신 분들이라면 킨텍스로 달려가 보시기 바랍니다. 참고로 마지막날(15일) 전시는 오후 4시까지 입니다. KES 2011에대한 관람기는 두번째로 삼성전자 부스에서 만난 손위의 디바이스를 세번째로 LG전자 부스의 흥미로운 전자제품들을 마지막으로 삼성전자가 보여준 다양한 제품들을 소개하겠습니다.

    KES2011에 대한 소개가 괜찮았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손가락 추천 부탁드려요. *^^*
    Posted by 멀티라이프 (Ha Donghun)
    • 하늘엔별
      2011.10.15 07:22

      LG가 삼성을 잡기 위해 부단히 노력하고 있네요.
      첨단 제품들 모두 다 갖고 싶답니다. ^^


    • 2011.10.15 07:42

      비밀댓글입니다

    • 저녁노을
      2011.10.15 07:58

      갈수록 좋아지는 세상이네요.ㅎㅎ

      잘 보고 갑니다.

    • 미스터브랜드
      2011.10.15 08:00

      오호..정말 신기합니다.
      결국 3d기술이 듀얼플레이까지
      확장 적용된건가요?
      게임 몰입도가 지금 보다 훨씬 더 좋아지겠는데요.^^

    • 모르세
      2011.10.15 08:19

      유익한 내용이네요.잘보고 갑니다.

    • 권양
      2011.10.15 08:34

      팬터치 티브이이이~@@오오..한번 해보고 픕니다.멋져요~
      듀얼게임 우훗~재밌겠어요 재미와 감동 두배~즐건 주말 되셔요

    • 신기한별
      2011.10.15 08:44 신고

      저도 조만간 KES2011 방문할 예정인데 ㅎㅎ;;;
      잘 보고 갑니다~ 오늘이 마지막날이라 미어터지겠네;;;;;;;;

    • LiveREX
      2011.10.15 09:58

      관심 많았는데.. 라이프님 블로그에서 대리만족하고 갑니다 ㅎㅎ

    • 라라윈
      2011.10.17 07:30

      KES2011 잼난거 넘 많았어요~~
      듀얼플레이 저도 해보고 싶었는데, 줄만 바라보다 돌아섰는데
      생생히 다시 보니 더 아쉽습니다.. 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