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스마트폰 시장에서 가장 뜨거운 부분 중 하나가 안드로이드 4.0인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업그레이드에 관한 것입니다. 삼성과 LG가 연이어서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업그레이드 계획을 발표하면서, 업그레이드 대상에서 제외된 단말기를 사용중인 소비자들의 불만이 여기저기서 터져나오고 있습니다. 특히 국ㆍ내외에서 많은 판매량을 기록한 갤럭시S와 갤럭시탭이 제외되면서 삼성전자를 질타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상대적으로 사용자가 적은 나머지 불만의 목소리가 표면으로 드러나고 있지는 않지만 LG역시 일부 단말기를 업그레이드에서 제외했습니다. 그런데 우리가 아이스크림 샌드위치를 머리속에 그리고 있는 현 시점에서, 과연 진저브레드는 얼마나 최적화가 되어 있고, 진저브레드 업그레이드는 완료 되었나를 한번 생각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특히 LG전자는 11종의 제품에 대해서 2/4분기와 3/4분기로 나눠서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업그레이드를 하겠다고 발표했는데, 아무리 빠르게 업그레이드가 이루어진다 해도 최소 3개월 또는 6개월이상의 시간이 남아 있습니다. 그러면 이 기간동안에는 당연히 현재의 진저브레드를 계속 사용해야 하는데,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업그레이드 발표를 한 시점에서도 진저브레드의 최적화가 갈길이 너무 멀어 보인다는 것입니다.

     옵티머스 LTE, 옵티머스 2X, 옵티머스 블랙 등 진저브레드를 탑재한 LG스마트폰들은 많지는 않지만 일부에서 시스템 오류, 전화 프로세스 오류, 알림 오류 등 사용에 불편을 초래하는 오류들이 다수 발생하고 있습니다. 특히 옵티머스 2X나 옵티머스 블랙은 프로이요 때는 그래도 쓸만하다는 평가를 받을 정도로 오류가 불편을 초래할만큼 발생하지는 않았었는데, 진저브레드 업그레이드 이후 최적화가 잘 이루어지지 않았는지 이런저런 문제점들이 나오고 있습니다. 그래서 진저브레드 업그레이드 이후 문제가 발생해서 LG전자 서비스센터를 찾는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는데, 센터에서 소비자들에게 이야기하는 것은 기판교체 후 아직 진저브레드가 불안하기 때문에 프로이요로 다운그레이드를할 것을 권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제가 옵티머스 2X로 직접 겪은 일이기도 하고, 최근에 가장 가까운 지인이 옵티머스 블랙을 가지고 겪은 일이기도 합니다. 또한 옵티머스 2X에 문제가 있어서 A/S센터를 4번 방문했는데, 서비스센터 초기화나 기판교체 등을 하면서 항상 이야기 하는 것이 진저브레드는 불안해서 기기에 따라서 오류가 발생하니 프로이요 사용을 권장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4번을 방문 하면서 꽤나 오랜시간 서비스센터에 머물렀는데, 저한테 뿐만 아니라 많은 고객들에게 진저브레드 대신 프로이요 사용을 권하고 있었습니다. 이것은 제가 찾아간 서비스센터에서만의 일이 아니고, 지인이 찾아간 서비스센터도 똑같았습니다.

     LG전자 MC사업부는  작년 10월 사후지원인력을 5배 늘려서 사후지원이 되지 않는 기업의 이미지를 벗기 위해서 부단하게 노력중인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런데 흘러가는 모습을 보면 과연 얼마나 사후지원에 신경 쓰고 있는가 하는 의문이 드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위에서 언급했듯이 최근 가장 큰 이슈중 하나인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업그레이드의 경우도 11종에 대해서 기간까지 정해서 발표했지만, 아직까지 진저브레드 업그레이드도 안한 제품(옵티머스 Q, 옵티머스 Z)이 있다는 사실과 진저브레드 업그레이드는 했지만 다양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는 제품들을 볼때면 과연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업그레이드가 정상적으로 잘 진행될 것인가 하는 의문이 들기까지 합니다. 특히 옵티머스 Q나Z와 비슷한 사양을 가진 삼성의 스마트폰들은 이미 진저브레드를 사용중에 있고, 사양이 떨어지는 옵티머스 원이 업그레이드가 된 사실을 알고나면 Q와 Z사용자들은 분통이 터질 수 밖에 없습니다. 혹시나 옵티머스 원은 많이 팔려서 업그레이드 해주고 Q나 Z는 많이 팔리지 않아서 업그레이드를 안해주는 것이라면 정말 실망스러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또한 혹시나 옵티머스 라인업이 너무 많아서 사후지원에 어려움을 겪는 것이라면 이것은 LG가 안고가야할 부담이지 소비자들이 감수해야하 부분이 절대 아닙니다. 그리고 진저브레드 업그레이그가 이루어진 제품에 대해서도 지속적인 패치를 통해서 오류를 줄여나가고 있다고 하지만 업그레이드 이후 몇 개월이 지난 이후에도 다운그레이드를 권장하고 있다면 뭐하로 업그레이드를 단행했는지 모르겠습니다. 이것은 경쟁사들이 업그레이드를 하니까 우리도 하긴 해야하니 완전하지 않은 상태에서 업그레이드를 한 것으로 밖에 보이지 않습니다. 물론 그렇다고 해서 삼성이나 팬택 등의 제품들이 완전하다는 이야기는 아닙니다. 하지만 최소한 사용자가 제품을 사용하는데 있어서 불편해서 사용하지 못하겠다 하는 것은 거의 보지 못했습니다.

     이어서 진저브레드를 탑재한 LG스마트폰에서 발생하는 문제들에 대해서 좀 더 이야기를 해보면, 발생하는 문제들이 웹서핑이 좀 늦어진다거나 어플을 구동하다가 종료된다거나 하는 등의 것들은 참으면서 사용할 수 있을지 모릅니다. 그런데 휴대폰의 가장 기본적인 기능인 전화를 제대로 사용할 수 없다면 인터넷이 아무리 잘되고 다른 부가적인 부분들이 아무리 좋아도 답답해서 사용 할수가 없습니다. 전화를 받으면 끊어지면서 폰이 재부팅 되거나 통신망이 단절되었다가 다시 연결되고, 수신기록은 전혀 남지 않아서 번호를 모르는 상대에게 전화가 왔을 때는 다시 전화를 할 수도 없습니다. 그리고 전화가 와서 진동은 울리고 벨을 울리는데 화면은 한참이나 지나야 나타나서 전화가 끊기기도 한다면 답답하다 못해 화가날 것입니다. 이러한 문제들은 비단 어떤 특정제품에서만 나타나는 것이 아니라 여러제품에서 드러난 현상입니다. 스마트폰도 분명히 전화기중의 한 종류이기에 가장 신경써야할 부분 중의 하나가 통화에 대한 부분인데, 이부분에 대한 오류개선과 최적화가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사용자들은 LG를 외면해 버릴 것입니다.

     끝으로, 이 글을 정리하면 LG는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업그레이드도 중요하겠지만 당장 사용자들을 만족시켜줄 수 있는 진저브레드 최적화에 좀더 많은 신경을 써야하고, 이 때 스마트폰도 전화기라는 사실을 잊지말고 가장 기본적인 부분에서부터 오류개선과 최적화를 진행해 나가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많이 팔리지 않아 불만의 목소리가 작다고 해서 사후지원을 하지 않는다면 언젠가는 그것이 소바자의 외면이라는 화살이 되어서 LG에게 돌아갈 것이고, 사용자들은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업그레이드를 기다리지 않고 떠나갈 것입니다.

     

    글이 괜찮았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손가락 추천 부탁해요. *^^*

    Posted by 멀티라이프 (Ha Donghun)
    • 김포맨
      2012.01.07 08:34

      시장에서 한 발씩 뒤 쳐지는 듯한 LG의 행보가 안타깝네요.
      개인적으로 LG 제품을 선호하지만 모바일 기기만은 망설여지게 하는군요.

      • 멀티라이프
        2012.01.07 20:12 신고

        저도 개인적으로 LG의 기업이미지를 참 좋아하는데..
        이런 모습을 볼때면 참 안타깝습니다.

    • 라오니스
      2012.01.07 10:02

      LG 가 급한 마음에 후다닥 만들었나 보군요...
      그래도 좀 더 꼼꼼하게 만들고 제대로 된 사후처리가 뒤따르면 좋겠습니다..

    • 하늘엔별
      2012.01.07 10:27

      업그레이드 될수록 오류는 점점 늘어나는 것 같아요. ^^;;

      • 멀티라이프
        2012.01.07 20:11 신고

        그렇습니다.
        저 좋은 환경에서 사용하고자..
        업그레이드 하는것인데 LG는 오류가 늘어나요 >.<

    • Zorro
      2012.01.07 11:38

      이런부분들이 하루 빨리 시정되어야 LG가 좀 더 인기를 얻지 않을까 싶네요..

    • 미스터브랜드
      2012.01.07 14:43

      당장 진저브레드의 최적화도 이뤄지지 않았군요.
      ICS는 정말 시간이 좀 더 필요하니, 그 전에라도
      문제를 해결해야할 것 같은데요.

      • 멀티라이프
        2012.01.07 20:10 신고

        네.. 아직 진저브레드도 멀었습니다. >.<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이전에 해결해야할 문제들이 많아요!

    • 박균복
      2012.01.07 17:04

      2x사용자입니다 진저브레드업그레이드해서 쓰다가 핸드폰을 몇번 던지고싶은 충동이 들더군요
      결국엔 프로요로 다운그레이드했네요
      내년2월까지만 사용하고 버릴겁니다 제인생에 저뿐만아니라 가족모두 다시는 엘지폰 안씁니다.

      • 멀티라이프
        2012.01.07 20:09 신고

        충분히 이해가 갑니다.
        저도 2X쓰다가 얼마전에 던지고 갤럭시 넥서스로 갈아탔습니다.
        끝까지 진저브레드 써야겠다고 말하니...
        결국은 다른 제품으로 바꿔주긴 하던데, 그냥 팔아버리고 갈아탔어요.

    • 저녁노을
      2012.01.07 17:04

      잘 만들면 될터인데.,. 안타깝네요.

      잘 보고가요

    • papers
      2012.01.07 22:06

      이런 일들이 있군요 아내의 옵삼디는 진저이 후 더 나아져서 만족 중이라 이 후 제품도 엘지 생각했었는데 고민 좀 해야겠네요

      • 멀티라이프
        2012.01.07 23:37 신고

        저도 옵삼디 사용해 봤는데,,
        옵 삼디는 그럭저럭 업그레이드가 잘 된 제품 중 하나에요.
        LG제품 중 옵삼디와 옵원은 진저가 잘 올라 갔거든요.
        그런데 전체적으로는 불안정 하더라구요,

    • RamGa
      2012.01.07 22:33

      옵큐 쓰고 있습니다.
      엘지에 대한 기대는 앞으로도 하지 않을 생각이에요...;

      • 멀티라이프
        2012.01.07 23:38 신고

        아아.. 옵큐 유저시군요.
        옵젯 쓰는 사용자로써 동감합니다. ㅠㅠ

    • 둥근소리
      2012.01.07 22:38 신고

      동감입니다!
      사실 웹상에서 삼성이 굉장히 욕을 많이 먹고 있는듯 보이지만,
      삼성은 다른기업에 비해 나름대로 업그레이드와 최적화 등 사후지원에 신경을 쓰는 편이지요..
      그렇다고 만족할만한 수준도 아니지만요ㅎㅎ

      개인적으로 LG 피쳐폰을 굉장히 잘 사용했었는데 스마트폰은 좀 아쉽네요.
      LG나 펜텍 등도 선전해서 다같이 발전해나갔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 멀티라이프
        2012.01.07 23:39 신고

        그러게요..
        LG나 팬택이 더욱 발전해서 경쟁해야 소비자들에게 좋을텐데 말이에요~~

    • pennpenn
      2012.01.08 00:08

      전 이런 걸 보아도 먹통입니다
      좋은 꿈꾸세요~

      • 멀티라이프
        2012.01.08 15:12 신고

        감사합니다.
        펜펜님 덕분에 편안하게 잤던것 같네요 ㅎㅎ

    • 기범롤링베베
      2012.01.08 00:36

      옵원도 최적화가 시급합니다...
      LG 스마트월드인가 하는 곳에서 앱을 받았는데도, 튕기고 난리네요.
      제 옵원은 전화기능없는 서브단말이고, 진저 올린지 몇일안돼 기본앱외에 몇개깔지도 않았는데 말이죠;;

      • 멀티라이프
        2012.01.08 15:13 신고

        옵원은 상대적으로 잘 되었다고들 하는데...
        역시나 문제가 심각하군요 ㅠㅠ

      • 기범롤링베베
        2012.01.08 16:17

        고런처 설치했더니, 많이 좋아졌습니다.
        순정 런쳐에 문젠가봅니다. -0-;;

      • 멀티라이프
        2012.01.08 20:31 신고

        아하~ 그렇군요..
        근데 순정에서부터 문제가 없어야 할텐데...
        아쉬운 부분입니다.

    • chris0213
      2012.01.08 13:20

      전 갤력시S 일년반 쓰다가, 요금제에 포함된 와이브로 10기가가 끌려서 얼마전에 HTC Eo 4G+로
      바꾼지 한 세달 됬습니다.
      머 폰의 디테일은 그만두고, HTC폰이 삼성, LG에 비해서 서양애들에 맞춰놓은 UI라 불편하기도하지만
      OS부분에서 보면 이건 도저히 전에 갤럭시S와 같은 OS란 생각이 안듭니다...훨씬 안정적이고 갤s에서
      하루에도 십여회씩 발생하던 app실행시 멈춤, 리부팅, 폰 자체의 속도 저하 등등 그런 증상들이 거의
      발생하지 않게 세달째 사용중입니다.
      갤s쓰면서 담엔 무조건 아이폰으로 가겠다라는 생각이었는데, 이정도면 안드로이드도 쓸만하다는 생각과
      같은 OS지만 제조사의 커스터마이징과 안정화에 따라 얼마나 달라지는지 느꼇습니다.
      머...앞으론 안드로이드 쓰더라도 왠간하면 삼성/LG는 안사겠다는 생각입니다-ㅅ-;;;

      • 멀티라이프
        2012.01.08 15:14 신고

        그래서 HTC가 미국시장에서 잘 팔리는지도 모르겠네요.
        에보 4G는 정말 잘 나온제품이죠.
        사람들이 잘 몰라서 그렇지요.
        제품의 최적화 문제는 앞으로 점점 더 중요해 질 듯 하네요.

    • SH
      2012.01.18 12:14

      옵티머스2X 이건 핸드폰이 아니라 생각이 듭니다. 아직 1년하고 4개월정도를 써야 되는데
      인내를 할수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집어 던지고 싶은 충동이 하루에 몇번씩 이거 스트레스가
      이만저만 아니던데 핸드폰 때문에 병나게 생겼습니다. 비판을 하는건 아니지만 어떻게 이런제품을
      팔아먹을수 있는지 ??? 주변에 옵티머스 2x를 사용하시는 분은 다들 똑같이 욕을 하십니다.

      • 멀티라이프
        2012.01.18 12:16 신고

        저도 그래서...
        던져버리고 갤럭시 넥서스로 갈아탔습니다.
        옵2X 10개월정도 쓰다가요...

    • 2x 사용자
      2012.01.23 17:13

      헬지는 답이 없습니다. 진저 최적화도 제대로 하지않은 주제에 아샌 날짜 발표하면 뭐합니까 지난 11월 진저화 계획도 제대로 못지킨 업체입니다. 분명 치일피일 미루어 올해 연말에 몰아서 해줄 수 도 잇습니다. 헬지 그렇게 안봣는데 기대햇던만큼 실망도 큰법인가봅니다. 헬지껀 다신 처다보면 안되겟슴니다

    • 2X ICS 대기
      2012.08.09 19:10

      옵2X 쓰시면서 불편을 겪으신 분들이 많으시군요.
      저는 물론 아내도, 누나도 옵2X 쓰고 있습니다. (물론 세개 폰 전체 관리는 제가... -_-;)
      제 경우는 진저브래드 업하고 위에 말씀하신 분들 같은 증상은 전혀 겪어보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아내가 사용하는 폰은 3G 기지국이 오버랩되는 지역에서 위에 분께서 말씀하신것 처럼 통화 잘 안되고 등등 증상 있습니다.
      서비스센터 가서 처음은 초기화, 두번째는 보드교체 했는데 프로요 다운그레이드 얘기는 들어본 적 없습니다.
      그리고 서비스 받고 나면 아주 빨라지고 얼마동안은 문제가 전혀 없으나, 시간이 지날수록 문제가 심해지더군요.

      아내 폰의 문제 원인을 보면, 3G 기지국 오버랩 지역에서 망이 순간 끊어졌다 이어지면서 주로 통신사 관련된 앱들이 아주 많이 백그라운드에서 자동 로딩이 되면서 메모리를 심각하게 차지하더군요. 이는 집에서 와이파이를 쓰다가 3G로 바꿀때도 동일하게 나타나는 현상입니다. 그래서 이런 현상이 나타날때 계속 올라오는 통신사 앱들을 안 올라올때까지 계속 죽입니다. ㅋ. 통신사는 SK텔레콤 입니다.
      아내 폰이랑 제 폰의 차이는, 저는 출시 초기 얘약판매 때 구매한거고 아내 폰은 출시 후 약 1년 시점에 구매한 것이 다릅니다.

      여태까지 쭉 두 폰의 차이를 볼때 물론 위에 말씀하신 분들 얘기도 수긍은 갑니다만,
      초도품 이후 옵2X 메인보드 상에 통신칩 관련한 무언가 변경사항이 있었고, 그 변경사항이 SK텔레콤과의 망연동에 문제를 야기하고 있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망연동 테스트는 신제품 출시 전에는 하는걸로 들었는데, 출시 후 변경사항 생겼을때는 모르겠습니다.
      말하자면 진저브래드 최적화 문제보다는 변경사항(있었는지는 모릅니다만...) 발생 후 망연동 재점검 미비가 아닌가 싶습니다.
      SK텔레콤 입장에서 볼때 신제품 쏟아져 나오는거 망연동 테스트 하기도 바쁜데 옵2X 변경사항에 대한 망연동테스트를 새로 해줄 가능성도 적어 보이고요..

      이상 옵2X 3대를 관리(? ^^)하고 있는 사람 입장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