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전반기 스마트폰 시장은 조금 먼저 출시한 삼성 갤럭시S7(갤럭시S7엣지)와 조금 늦게 출시 했지만 생각보다 좋은 성과를 보이고 있는 LG G5의 대결로 제법 뜨겁다. 프리미업금 스마트폰의 경우 성능이 워낙 상향평준화 되어서 특징적인 기능이나 외형적인 면이 소비자들의 주요 구매포인트가 되고 있다. 그래서 필자가 보유중인 LG G5와 갤럭시S7엣지의 외형을 다양한 각도에서 촬영한 사진으로 비교해본다.

     

     

     야외에서 바라본 갤럭시S7엣지와 G5의 앞ㆍ뒤 모습은 위ㆍ아래 사진과 같다.

     

     

     

     LG G5와 갤럭시S7엣지의 전면을 함께 보고 있으면, 엣지가 좀 더 부드럽고 세련되어 보이고 G5는 깔끔하고 묵직해 보인다. 후면은 아래 사진에서 보듯이 개인적인 느낌이겠지만 엣지가 훨씬 더 깔끔한 느낌이 좋다. 참고로 외형에 대한 부분은 개인적인 취향이 강하게 작용하기 때문에 필자의 설명은 그냥 참고만 하고, 당야한 사진들을 통해서 직접 그 느낌을 비교하면 될 듯 하다.

     

     

    ▲ LG G5 vs 갤럭시S7엣지, 볼륨 버튼 비교

     

     

     두 제품의 상단과 하단을 보면 이어폰 잭의 위치가 다름을 알 수 있다. 갤럭시S7엣지는 하단에 있고, LG G5는 상단에 있다.

     

     

     

     LG G5는 전원버튼이 후면에 있기 때문에, 볼륨 버튼이 있는 반대편 측면을 보면 G5가 조금 더 깔끔한 느낌이다.

     

     

     두 제품 모두 후면에 곡선을 넣었다. 위 사진을 보면 두 제품 모두 곡선처리가 꽤나 괜찮다. 아래 사진은 전면 모서리 부분인데, 엣지 스크린 덕분인지 몰라도 전면 모서리는 확실히 갤럭시S7엣지가 더 멋지다는 생각이 든다.

     

     

     

     후면의 모서리 부분을 보면 다가오는 느낌이 조금 다르긴 하지만, 함께 보니 생각보다는 차이가 없는 것 같기도 하다.

     

     

     물리버튼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갤럭시S7엣지가 더 마음에 들겠지만, 오직 눈에 보이는 모습만 생각하면 소프트버튼을 채택하고 있는 LG G5의 하단부가 더 세련되 보인다.

     

     

     전면 상단부는 외형을 비교할만한 요소가 있는지 모르겠다. 있다면 색상의 차이인데, 뭐랄까 딱히 비교할만한 단어가 생각나지 않는다. 그리고 외형비교에서 꺼낼 내용이 아니긴 하지만 올웨이즈온의 형태도 사뭇 다르다는 것을 사진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갤럭시S7엣지나 G5모두 카툭튀에서는 상당히 해방된(?) 형태를 가지고 잇다. G5가 눈으로 볼때는 다소 튀어 나와 보이지만, 아래 사진을 보면 실제로는 튀어나온 정도가 미미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후면 상단에서의 차이점은 G5의 전원버튼(지문인식 포함)이 있다는 것과, 렌즈 개수가 다르다는 것이다.

     

     

     

     LG G5와 갤럭시S7엣지를 손에 든 모습은 위ㆍ아래 사진과 같다.

     

     

     

     기본적으로 LG G5와 갤럭시S7엣지는 다른 제조사의 제품이기 때문에 디자인이 다름 것은 당연한데, 유심트레이의 위치도 차이가 있다. LG G5는 측면에 트레이가 있고, 갤럭시S7엣지는 상단에 트레이가 있다. 그 모습은 위 사진과 같고, 두 제품 모두 나노유심과 마이크로SD카드를 장착할 수 있는 트레이를 가지고 있다.

     

     

     갤럭시S7엣지의 가장 큰 특징은 엣지스크린이 있다는 것이고, LG G5는 모듈형 액세서리를 가지고 있어서 특이한 모양으로 스마트폰이 분리된다는 것이다. 그래서 LG G5의 경우 장착하는 모듈에 따라서 외형이 다양하게 변화하는데, 지루함을 없애준다는 점에서 이점이 될 수 있지만 때로는 다양한 커버를 보유해야 한다는 것이 아쉬운점이 될 수 있다.

    Posted by 멀티라이프 (Ha Dongh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