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디론가 떠나면 조금이라도 사람들에게 알려지지 않았지만 괜찮은 장소를 찾아보지만, 여행인구가 워낙 많아져서 그런 장소를 찾기는 쉽지 않다. 그런데 오늘 소개하는 카페는 정말 아는 사람의 거의 없는 그런 장소라고 확신하다. 사실 울산 부모님집 근처에 있는 카페인데, 워낙 산속에 자리잡고 있어서 필자도 이번에야 겨우 알게된 그런 곳이다.



     정확한 위치는 카페 하늘숲을 검색하면 나오지 않고, '울산 하늘숲카페'을 검색해야 한다. 이곳은 카페를 제외하고 다른 공간은 지금도 MT와 같은 단체손님을 대상으로 계속 장사를 하고 있어서 하늘숲수양관으로 등록되어 있는듯 하다. 그리고 지금 모습의 카페로 인테리어가 바뀐것은 그렇게 오래되지 않았다. 아무튼 이곳은 주말이나 휴일에만 아는사람이 조금씩 찾아오고 평일에는 찾는 사람이 거의 없을정도로 조용하다.



     카페 하늘숲에 손님이 많지 않은것은 알려지지 않은탓도 있지만 사실 접근성이 그리 좋은편이 아니다. 아마 글 하단에 걸어둔 위치태그를 보면 알겠지만, 정말 아무것도 없는 곳임을 알 수 있다. 뭐~ 그래도 카페까지 도로는 충분히 잘 뻗어있다.



     실내는 위 사진과 같은 모습인데 그 분위기가 제법 괜찮다. 그리고 커피맛도 괜찮은 편이고, 기호에 따라서 샷을 조절해주기도 한다.




     개인적으로 하늘숲카페를 소개하기로 마음먹은 것은 분위기가 워낙 좋았던 것도 있지만, 가격이 상당히 착하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이곳에서 판매하는 커피나 차들의 가격을 보면 충분히 괜찮다. 가격이 프랜차이즈 카페들과 비교했을 때 충분히 저렴한 것은 아니지만 보통의 전원카페들이 받는 가격을 생각해보면 필자가 말하는 의미가 무엇인지 알것이다.




     하늘숲카페는 내부에 있는 자리도 좋지만 자연을 벗삼아 차한자의 여유를 즐길 수 있는 야외 자리도 너무 좋다. 위에서 언급했듯이 이 카페는 산속에 자리잡고 있어서 산으로 둘러쌓여 있기 때문에 뭔가 자연의 기운을 온전히 다 받는 것 같다.




     위ㆍ아래 사진을 보면 알겠지만 카페 테라스에서 앉아서 풍경을 보고 있으면 몸과 마음이 힐링됨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필자가 이곳을 찾아간 날 비가 조금씩 내리고 있어서 그 느낌이 덜한것 같기도 한데, 따뜻한 햇빛까지 비춘다면 금상첨화일것 같다.




     한쪽에는 위 사진에서 보듯이 분위기 좋은 자리가 하나 있고, 뒤쪽을 보면 아래 사진에서보듯이 계곡이 있다. 비가 온뒤나 수량이 충분한 시기에는 물이 흘러내려서 더 좋다고 하는데, 직접 흐르는 물을 보지는 못했다. 다음에 울산에 내려갔을 때 한번더 찾아가봐야 겠다.




     하늘숲 카페는 버스를 이용해서 울주군 범서읍 척과리 반용마을 종점까지 와서 걸어서 올라와도 되지만, 아무래도 차를 가져오는 것이 가장 좋다. 위 사진에서 보듯이 주차장이 충분히 마련되어 있다. 카페 앞에는 작은 무대와 방갈로, 족구장이 보이는데, 단체손님들이 사용하는 공간인듯 하다. 어머니께 물어보니 과거에 이곳을 비운산방이라고 불렀는데, 라이브 카페 형식으로 운영되었었다고 한다.



     하늘숲 카페가 좋은 또 하나의 이유는 사진을 촬영하지 않아서 이 글에는 없는데, 바로 근처에 척과저수지가 있다는 것이다. 아래 위치태그를 따라가서 지도를 보면 저수지가 하나 보이는데, 주변의 풍경이 산속이라 제법 괜찮다. 혹시나 울산여행을 계획한다면 하늘숲카페를 여행코스에 포함시켜도 충분히 좋을 것이다. 그리고 이곳이 위치상 경주와도 가까워서 경주여행시에 잠깐 다녀가도 좋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울산 울주군 범서읍 척과리 23 | 하늘숲카페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멀티라이프 (Ha Dongh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