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8월 29일 용산 아이파크몰 e-스포츠 스타디움에서는 조금 특별한 국가대표 선발전이 있었습니다. 그것은 바로 "모바일 월드컵 국가대표"를 선발하는 것이였는데, 쉽게 말해서 휴대폰 문자를 빠르고 정확하게 쓰는 사람을 뽑는 것이었습니다. 처음에 모바일 월드컵 이야기를 듣고 국가대표 선발전에 초청받았을 때만해도 그냥 시간이나 때우고 와야지 하는 생각으로 용산을 찾았던것이 사실이었습니다. 그러나 막상 뚜껑을 열어보니 예상외로 엄청난 대회규모와 참가인원에 놀라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올해로 3회를 맞이하는 2010 LG 모바일 월드컵은 전세계 24개국이 참가하며, 각국의 대표가 모이는 본 대회는 2011년 1월 뉴욕에서 우승상금 10만달라를 놓고 개최될 예정입니다. 국가대표 선발전을 겸한 국내대회는 2천만원의 우승상금을 걸려있었으며 온ㆍ오프라인을 통해서 약 260여만명이 참가해 치열한 경쟁을 벌여 8명이 결선에 진출해 박진감 넘치는 승부를 펼쳐보였습니다.



     이날 결선경기는 총 8명이 참가한 가운데 시작되어 총 3라운드로 진행되었습니다. 3라운드 합계 점수로 4명이 최종 결승에 진출하고 떨어진 한명이 패자부활전을 통해서 결승에 진츨해 총 5명이 결승전을 벌이게 되는 방식이었습니다. 1라운드부터 손에 땀을 쥐게하는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보여준 8명중 10대가 6명이었고 20대가 2명이었는데, 특히 중학생들의 활약이 대단했습니다. 3라운드 경기가 모두 끝이나고 4명(김의진, 이기쁨, 이의상, 정중현)이 먼저 최종결승에 진출했고, 안준선 군이 패자부활전을 통해서 막차로 합류 했습니다.



      이날 경기에서 3라운드이후 패자부활전을 비롯해 모든 경기는 멀티게임으로 진행되었지만 1ㆍ2라운드는 개인기록경기로 진행되어서 결과에 타수를 보여주었는데 라운드 마다 선두권을 차지한 기록을 보면 200타가 넘는 믿을 수 없는 속도를 보여주었습니다. 오타가 있는것은 인정되지 않는 것을 생각하면 휴대폰 문자로 무결점 200타 이상을 치는 신들린 손가락들의 대결이라고도 볼 수 있을것 같았습니다.
    특히 우승을 차지한 김의진양은 최종 결승 라운드에서 255타를 기록했습니다.





     
     최종결승이 진행되기 전에는 미수다의 에바, 리애, 애나벨이 경기장을 찾아서 관중들과 문자대결을 하면서 즐거운 이번트 시간을 가지기도 했습니다. 이벤트는 문장을 제시하고 가장 먼저 문자를 보내는 사람에게 문화상품권을 주는 행사였는데 그냥 이벤트인데도 불구하고 손이 떨리고 긴장이 되는 자신을 보고있으니, 쉽게 생각할 수 있는 문자보내기 대회에 참가한 선수들은 얼마나 긴장될까하는 것을 간접적으로 느껴볼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최종결승이 끝나고 순위가 정해져 뉴욕대회에 참가한 국가대표 선수 2명이 정해진 다음에는 2009년 국내대회 우승자이자 국제대회 우승자이기도 한 배영호군과 하목민양이 경기장을 찾아서 올해 우승자와 스페셜 매치를 가졌는데, 올해 우승자가 승리해서 2011년 1월에 뉴욕에서 열릴 본 대회에 대한 전망을 밝게하기도 했습니다.




    ※ LG전자에서 공유해준 관련 동영상 입니다.



     모바일 월드컵은 개인전 이외에도 팀 대회와 40대 이상을 대상으로 하는 와인리그도 있었는데, 스타팀리그에서는 개인전에도 참가했던 조국호씨가 이끄는 팀이 우승을 차지했고, 와인리그에서는 조카를 위해 문자를 배웠다는 김묘정님이 압도적인 속도로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대한민국을 대표해서 LG 모바일 월드컵 뉴욕대회에 대한민국 대표로 참가하게 될 김의진양(중 2)과 이의상군(중 3)이 더욱 빠르고 정확한 휴대폰 타자실력으로 당당히 우승을 차지하고 돌아왔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어떤 종목 어떤 경기이든간에 국가를 대표해서 참가한다는 것은 정말 대단한 일인것 같습니다. 어떤 이들은 문자 빠르게 칠줄 안다고 저런 큰 상금일 줄까 하겠지만, 모든일의 결과는 노력이 수반되어야 하는것이고 국가대표로 선발된 두명의 중학생 선수들도 남들보다 조금이라도 더 노력을 했기에 국가대표가 되었지 않나 싶습니다. 휴대폰 문자빨리써서 국가대표가 된 두명의 중학생에게 다시한번 큰 박수를 보내봅니다.

    손가락ㆍ별 추천 한방씩 부탁드려요. *^^*
    Posted by 멀티라이프 (Ha Donghun)
    • DDing
      2010.08.30 07:41

      전 아직도 답장 보내는 중에 상대편의 재촉 문자가 올 정도로 느립니다. ㅋㅋ
      언젠가 저 자리에 설 수 있도록 손에 힘을 줘 봐야 겠네요. ^^

    • 털보아찌
      2010.08.30 07:51

      정말 대단한 선수들이네요.
      뭐든지 한가지는 잘하니까 국가대표가 되는군요.
      자녀들 문자질 한다고 야단치지말고 소질이 있으면 개발 해야겠네요.

      • 멀티라이프
        2010.08.30 22:08 신고

        그러게요 ㅎㅎ
        문자도 대회를 하는 시대가 왔으니 말이에요~

    • SPD
      2010.08.30 08:06 신고

      축하공연 누구 나왔나요? 작년에 소시 에프엑스 나왔었는데 어제는 다른데서
      콘서트가 많아서
      여기에 축하공연 올 가수가 거의 없었을거 같아요

      • 멀티라이프
        2010.08.30 22:09 신고

        정확해요!!
        아무도 안왔어요~ 미수다 출연진 3명정도만 왔었답니다.

    • 옥이
      2010.08.30 08:26

      우와~~ 대단하네요..
      그러고보니 우리나라 학생들 핸폰을 일찍 갖는것도 좋은면이 있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멀티라이프
        2010.08.30 22:09 신고

        이런면을 보면 좋긴 하지요 ㅎㅎ
        엉뚱한데 쓰지만 않는다면요 ㅎㅎ

    • 펨께
      2010.08.30 08:30

      대단한 학생들이네요.
      하기사 요즘 아이들 문자질 하는 것 보면 정신이 하나도 없더군요.ㅎ

      • 멀티라이프
        2010.08.30 22:09 신고

        맞아요 ㅎㅎ
        정말 문자쓰는 손가락이 보이질 않을 정도에요~

    • 소춘풍
      2010.08.30 08:37

      2.....2....천만원이요??? ;;;
      왜 부모님이 휴대폰을 초등학생때부터 사주는지 알겠어요~ ㅋㅋ
      와..상금..이..와;; 어린나이에 대단한 실력입니다.
      ....진짜 대박!!

    • 머 걍
      2010.08.30 08:48

      하긴 가끔 문자보내는 애들 보면
      딴데 보면서도 기가 막히게 누르더라구요^^

      • 멀티라이프
        2010.08.30 22:10 신고

        그러게요 ㅎ
        우리나라 학생들의 문자실력은 신내린것 같아요

    • 입질의추억
      2010.08.30 08:57

      정말 대단하네요... 전 아직 한손으로 독수리타법인데.. (아니 문자로 답문을 요구하면 짜잉납니다 ㅋㅋ)

      • 멀티라이프
        2010.08.30 22:11 신고

        전화가 편하지요 ㅎㅎ
        그냥 통화버튼 눌러야 편하죠 ㅎ

    • 전북의재발견
      2010.08.30 10:27

      이런 콘테스트도 있었다니.. 정말 재미있군요~!^^
      대단한 실력의 중학생이네요. 저 손재주를 길러 멋진 어른으로 성장하길 바랍니다.
      문자 뿐 아니라 공부도 열심히 해야할텐데 말이죠!

      • 멀티라이프
        2010.08.30 22:12 신고

        이런 열정으로 공부도 열심히 하겠지요? ㅎㅎ
        어릴적부터 다양한 경험을 하는것을 저 어린 학생들에게 좋은 추억이 될것 같아요,

    • 카스테라우유
      2010.08.30 10:27 신고

      막상 연습해야 겠다 생각하고 자판 눌러대면 지겹기도 하고 힘들었을 것 같네요ㅋ
      정말 노력 많이 했을 것 같습니다 ㅎ

      • 멀티라이프
        2010.08.30 22:12 신고

        그러게요 ㅎㅎ
        이벤트 게임 한번 해보니.. 생각하는것 이상으로
        굉장히 어렵더라구요 ㅎ

    • 실버스톤
      2010.08.30 10:43

      와우~ 규모도 엄청나고...
      1분에 200타... 켁~~~ 대~단합니다.
      그런덴... 우승은 2천만원 준우승은 2백만원...
      여기도 1등만 기억하는 거시기한 세상!!! ^^;;;

      • 멀티라이프
        2010.08.30 22:13 신고

        우승자 최종 타수가 255타라고 합니다. ㅋ
        완전 놀라지 않을 수 없는 기록이에요 ㅎ
        그래도 여기 2등은 세계대회 한국대표팀으로 같이 가니 아쉬운데로 괜찮은것 같아요 ㅎㅎ

    • 보시니
      2010.08.30 11:35

      전 분당 20타 정도 되려나....ㅎㅎ
      문자 쓰는게 너무 느려서 장문 칠라하면 걍 "통화"버튼 누르고 맙니다.

      • 멀티라이프
        2010.08.30 22:13 신고

        저도 그냥 답답하면 통화 눌러버려요 ㅋㅋ
        나름 아직 20대인데 말이죠 ㅡ.ㅡ;;

    • costrama
      2010.08.30 12:00

      엄지족 선발대회군요. 터치폰으로 변경이후 더욱 타법이 느려져서 고민인데.. 역시 연습밖에는 없는걸까요? ㅎㅎ

      • 멀티라이프
        2010.08.30 22:13 신고

        그렇지요? ㅎㅎ
        삶속에서 얼마나 자주 쓰는지가 중요한것 같아요~

    • 커피믹스
      2010.08.30 12:14

      이런것도 있나요? 애들 연습시켜야겠어요
      대단한데요. 상금도 엄청나구요 ^^

    • 성인참가자
      2010.08.30 19:55

      ^^ 퍼갈게요~

    • 만물의영장타조
      2010.08.30 23:12 신고

      정말 신의 손가락을 가지고 있군요. 흐아!
      전 두손으로 치는데도 종종 순서 섞여서 이상한 글자 나와 다시 지우고 쓰고를 반복하는데.. 흐~

      • 멀티라이프
        2010.08.31 09:45 신고

        그렇지요 ㅎ
        신의 손가락 입니다. +.+
        전 그냥 쓰다가 잘 안되면 통화눌러요 ㅋㅋ